영화같은 하루

CINE de CHEF

가끔은 나를 위한 쉬어가는 타이밍이 필요합니다.
H-Premium Family 무비나이트가
지난 11월 23일 저녁에 CGV용산아이파크몰에 위치한
씨네드쉐프(CINE de CHEF) 프리미엄관에서 열렸습니다.

사랑하는 가족, 연인과 친구와 영화 같은 휴식을 즐길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영화가 끝나도, 새롭게 박동하던 심장소리는 오래도록 기억될 것입니다.


아늑함과 편안함 속에서
영화 같은 시간을 보내며

설레는 금요일 저녁

11월 23일 저녁, CGV용산아이파크몰의 씨네드쉐프(CINE de CHEF) 프리미엄관 입구.
‘H-Premium Family 환영부스’에서 티켓을 받고 입장을 준비하는 회원들의 만면에 웃음이 가득하다.

매월 넷째 주 금요일, 문화와 휴식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특별한 밤이 열린다.
신발을 벗고 슬리퍼로 갈아 신은 뒤 침대에 드러누워 담요를 덮으면 영화 볼 준비 끝!

영화 애호가들 사이에서 입소문이 자자한 ‘H-Premium Family 무비나이트’ 이벤트는 안락한 베딩 시스템을 갖춘 프리미엄 상영관에서 여유로운 휴식을 누릴 수 있다.

고객의 일상에 한 줄기 비타민이 되겠다는 목표를 세운 ‘H-Premium Family 무비나이트’는 정중하고 사려 깊다.
격조 높은 침대극장 ‘템퍼 시네마’에 눕는 순간, 무중력의 공간에 들어선 듯 편안함이 느껴진다.


카네기홀과 오페라하우스에 적용된 최고 수준의 마이어 사운드(Meyer Sound) 시스템이 영화 장면에 따라 입체적인 음향을 풀어놓고, 침대 양쪽 협탁에 준비해둔 웰컴 드링크와 계절과일까지, 오감을 두루 만족시키는 힐링의 진수를 선사한다.

치열한 일상에서 잠시 빠져나와 사랑하는 사람과 꿈같은 시간을 보내는 회원들의 생동감 넘치는 표정이야말로 영화 그 자체다.

#오랜친구와 함께#
#소확행#김혜진,이미영 씨

김혜진(49·서울 노량진동) & 이미영(49·서울 안암동) 두분은 고교 동창이자 둘도 없는 단짝이라고 합니다.
결혼 전에는 둘이서 여행도 자주 다니면서 시간을 많이 보냈다고 합니다.

각자의 삶에 집중하다 보니 예전처럼 시간을 많이 보내지는 못하지만, 무비나이트 이벤트에 함께 참여해서 오랜 우정을 나누고 있다고 합니다. 얼마 전에도 최근에 개봉한 영화 ‘안시성’을 함께 보며 울고 웃었다고 합니다.

이벤트 응모시간에 맞춰 알람까지 설정 해놓고 아내의 우정을 응원해준 남편 덕분에, 친구와 함께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었다고 합니다.

요즘 유행하는 ‘소확행’이 바로 오늘같은 하루가 아닐까합니다.

#세모녀데이트#
#엄마찬스#이주연 씨와
서연 다연 자매


“지난주가 엄마 생신이었는데요, 엄마의 소중한 선물인 무비나이트 티켓으로 저희들이 관람하게 되었어요.
영화 끝날 때까지 저희들을 흐뭇한 마음으로 밖에서 기다려주신 엄마에게 너무 감사드리고 죄송하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엄마! 저희가 앞으로 더 많이 효도할게요. 오늘하루 함께해서 너무 행복해요.”

엔딩크레딧이 다 올라갈 때까지도 한몸이 되어버린 포근한 ‘마약침대’에서 영화도 보고, 시험 스트레스도 싹 풀렸다고 합니다. 영화 같은 오늘 하루를 잊지 못할 것 같다고 합니다.

#극장데이트#
#영화매니아#노주석,안서연 부부


두 분은 25년차 부부라고 합니다. 워낙 영화를 좋아해서 결혼 이후에도 극장 데이트를 자주 해왔다고 합니다.
H-Premium Family 무비나이트 덕분에 삶의 질이 한층 높아졌다고 합니다.

품격과 여유가 가득한 회원 전용 프리미엄관에서 최신영화를 감상하며 휴식을 누리는 내내, ‘현대자동차를 참 잘 샀구나!’ 하는 마음이 새록새록 샘솟았다고 합니다.

방금 무비나이트 인증샷을 SNS에 올렸는데 친구들이 모두 부러워한다고 합니다.

위로